2019-05-21

보이스체인저에 대하여

작년부터 “버추얼 유튜버” 붐이 일기 시작하더니 현재 버튜버의 수가 수천 명쯤 된다. 대략 5000명 정도 된다는 자료를 본 것 같은데 현재는 그보다 더 늘었을 것이다. 이미 늦었다고 생각하지만, ‘나도 한 번 버추얼 유튜버가 되어볼까’ 라고 생각하는 사람들도 있으리라. 그리고 그런 생각을 하는 사람들의 대다수는 아저씨일 것이다. 그러나 버추얼 유튜버 랭킹에 따르면, 부동의 1위인 키즈나 아이 바로 […]

2019-05-21

190521 – 양념게장은 밥을 훔치고 달아나

별 다를 것 없는 월요일. 뜬금 없지만 친구의 부름으로 생전 먹어보지도 않았던 게장을 먹으러 갔다. 게장 처음 먹어봤다. 진짜로. 이것은 well… 같은 느낌. 맛은 있으나, 식감과 비주얼, 그 해물 특유의 느낌(나는 해물과는 거리가 먼 사람이다)이 불호를 낳을 수도 있겠구나 싶다. 결론은 오래 전 김수미 선생님께서 밥도둑이라며 극찬하던 그런 정도는 아니라는 말. 게장을 먹어보기 위해 꽤나 […]

2019-05-20

180520 – 무질서를 향해

이대로 가만히 있다간 SNS나 카톡방 같은 완전히 공개된 곳들에 엄청나게 많은 shitpost를 할 것 같아서 여기에 생각을 정리하고자 한다. 쓰레기는 쓰레기통에. 약은 약사에게. 인간은 불필요하게 복잡한 기계이다. 그저 자기 자신의 생존을 위해 움직이고, 이것들이 대체 무슨 목적으로 만들어진 기계인지 알려진 바는 없다. 인간은 “다른 동물과 달리 고등한 정신적 활동이 가능하다”라고 주장하고 있는데, 결국 뇌를 비롯한 […]

2019-05-15

190515 – 이어서 근황

예상했던 대로다. 우울증 진단을 받았으며, 그 중에서도 특히 자존감이 극도로 낮다고 한다. 검사 결과지는 받지 못했지만, 읽어보니 구구절절 맞는 말이었다. 그럴 의도가 아니었는데, 내 손으로 모니터를 부숴 버렸다. 옷걸이 같은 것으로 의자를 때리다가 파편이 튀어 그렇게 된 것인데, 왜 의자를 때렸을까? 알 수가 없는 일이다. 온 몸이 뻐근하기까지 하다. 불과 며칠 전까지만 해도 멀쩡하다고 생각했는데, […]

2019-05-14

190514 – 근황

너무나도 오래간만에 쓰는 근황. 소식은 여러가지가 있다. 3월 경에 VR 기기를 샀다. 뭘 해보겠다는 뚜렷한 동기가 없이 그냥 막연하게 HTC 바이브와 트래커 3개를 샀다. 프로까지 살 여유는 없었지만 나름대로 만족하고 있다. 요즘은 시간이 점점 없어지면서 사용 시간이 줄고 있지만, VR 관련으로 준비중인 프로젝트가 있으니 언젠가는 공개할 것이다. 언젠가는… 밸브 인덱스에 약간 관심이 생겼었다. 특히 ‘너클’이라 […]

2019-03-22

VMC를 이용해 버추얼한 MR 영상 만들기

대하여 VR 게임 영상을 보면, 게임 내에 아바타나 실제 사람이 들어가서 플레이를 하는 영상을 볼 수가 있다. 위 영상을 보자. 태보는 지금 전세계적으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태보란, 우리나라의 태권도와 복싱을 접목한 운동으로, 태보를 하루에 25분씩 한다면 러닝머신 1시간과 같은 운동 효과를 낸다. 이 글에서 다룰 주제는 “어떻게 이런 버추얼한 영상을 만들 수 있는지” 이다. 원리는 […]

2019-03-19

[BMS / PABAT! 2019] NEED_TITLE에 대한 후기

2019년 3월 31일까지 열린 BMS 이벤트 “PABAT! 2019“에 출품한 곡 NEED_TITLE에 대한 이야기와 이런저런 반성을 담은 글. Soundcloud / Youtube (pattern preview) 이 곡을 만든 시기는 약 6년 전으로, 간단한 습작 같은 느낌으로 써놓은 것을 리메이크 하면서 BMS로 만든 것이다. 리메이크 자체는 이벤트 개시 이전에 했으나, BMSON으로 낼 생각을 하다가 급하게 다시 만들었다. 언젠가는 파밧에 […]

2018-12-07

181207 – 근황

– 살아있기는 하다. 그러나 상황은 좋지 않다. – 작업의 우선 순위를 정할 필요가 있었다. 하고 싶은 일 보다는 미래에 먹고 살 일을 걱정해야 하는 상황이라, 2018년 안에 실행 가능한 버전을 만들겠다 한 Shufflerz 프로젝트는 무기한 연기 되었다. – PABAT 2019에 한 작품 정도 낼 수 있으면 좋겠다. 이미 bmson으로 키음을 따놓긴 했다. – 적어도 내년 […]

2018-10-31

181031 – 차세대 BMS 구동기 beatoraja에 대하여

BM98이 나온지도 어언 20년, BMS계는 그동안 빠르게 발전해 왔다. nazoBMplay, luv-it!, LR2 등 새로운 구동기들이 등장하며 확장 기능, 동영상 BGA 등을 지원하기 시작했다. 작은 규모로 시작했던 BOF(BMS OF FIGHTERS, KOF의 패러디였다.)도 현재는 정기적으로 열리는 최대 규모의 글로벌 BMS 대회(유럽, 아메리카 출신의 아티스트들도 늘어났고, 언제부턴가 코멘트 란에 국적이 표시되기 시작했다.)로 성장했고, 그에 힘입어 상용 리듬게임 못지 […]

2018-10-25

이 사이트에 대하여

p.yukiho.me는 yukiho.me 관리자의 개인용 사이트이다. 블로그를 정리하거나 개인 프로젝트의 개발 상황을 기록한다. 원래는 개인용으로 다른 도메인을 쓰려고 했으나, 이미 도메인 5년 연장을 질러 버렸기 때문에 앞에 p를 붙이는 것으로 타협하였다. p는 personal이 될 수도 있고, producer가 될 수도 있다. 말은 된다. 이 서버는 오래 전에 구입했던 Raspberry Pi 2 위에서 돌아간다. 언젠가 제대로 된 장비를 […]